HOME  |   회원가입  |   로그인  |   오시는 길
우리는 교회의 가르침에 따라 이 세상에 정의와 평화를 가져오도록 노력한다.
(말씀의 길 회헌 47조 참조)
말씀의 숲
영성의 향기 말씀의 향기 수도원 풍경 세상.교회의 풍경 기도자리
말씀의 향기

연중 제27주간 토요일

작성자 : 말씀의성모영보수녀회   작성일: 21-10-09 11:29   조회: 26회

본문


연중 제27주간 토 - 말씀을 듣고 지키는 이들이 오히려 행복하다.



"선생님을 배었던 모태와 선생님께 젖을 먹인 가슴은 행복합니다."

생명을 낳아서 젖을 먹이는 여인의 일은 거룩하다.

그 일은 창조하시는 하느님의 일이자 구원하시는 성자 그리스도의 일처럼,

감히 표현할 수 없는 생명의 신비가 담겨 있기에 참으로 거룩한 일이다.

치유와 선포로 사람의 본래 가치를 되찾아주시는 생명의 일을 하시는 예수님을 보며

주님을 배었던 "모태"(자궁)와 젖을 먹인 "가슴"을 찬미하는 사람은 생명의 신비에 가까워진 사람이다.

예수님은 그 사람을 참 생명의 신비로 이끄신다.

"하느님의 말씀을 듣고 지키는 이들이 오히려 행복하다."

잉태로 시작되어 젖을 먹고 자라나는 육신의 생명과 달리

영원한 생명은 말씀을 들음에서 잉태되어 그 말씀을 따름으로 자라난다.

예수님은 "말씀을 잉태한 모태"와 그 "말씀에 젖을 먹인 가슴"을 지니신 성모님의 참 행복을 일러 주신다.

성모님처럼 말씀을 듣는 모태가 되어 생명을 품고,

말씀을 담은 가슴이 되어 그 말씀을 나눌 때,

우리는 서로가 서로에게 어머니가 된다.

그때 생명의 신비를 사는 행복이 가득하리라는 말씀으로 들린다.


 

해뜨는 마을 l 영보자애원 l 영보 정신요양원 l 천안노인종합복지관
교황청 l 바티칸 뉴스 lCBCK 한국천주교주교회의
한국 천주교 여자수도회 l 한국 천주교 주소록 l 수원교구
우. 13827 경기 과천시 문원청계길 56 말씀의성모영보수녀회
56 MunwonCheonggyegill Gwachon-si Gyeonggi-do TEL : 02-502-3166   FAX : 02-502-8110